남동구, “마음이 선선해지는 초여름 공연 보러 오세요”

생활문화 / 임영화 기자 / 2019-06-18 20:32:33
  • 카카오톡 보내기
[내외신문= 임영화기자]
인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는 오는 21일 서창동 청아안아파트에서 지역 내 아파트로 찾아가는  ‘제2회 행복한 삶을 함께하는 마을 음악회’를 개최한다.
▲ 인천 남동구청 
찾아가는 마을 음악회는 공연장을 찾기 어려운 취학 전 유아, 노인 등 문화 사각지대 및 소외계층 등을 직접 방문해 공연을 하는 행사다.
공동주택의 건전한 문화 활동을 지원하고 서로 소통하고 화합하는 자리를 마련해 이웃 간의 단절 문화를 개선하기 위해 지난 5월 인천 기초자치단체에서는 처음으로 열렸다.
남동구의 청년재능나눔 일자리 사업으로 추진 중인 푸를나이 JOB CON팀의 공연으로 아카펠라, 뮤지컬, 대중가요에 이르기까지 여러 세대를 아우르는 품격 있는 다양한 장르의 공연이 준비돼 있다.
남동구 자원봉사센터의 자원봉사자를 활용한 네일아트, 페이스페인팅, 수세미 뜨기 등 주민체험 프로그램도 함께 마련할 예정이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녹음이 우거진 6월, 선선한 초여름 저녁에 다양한 주제로 준비된 마을음악회를 좋은 사람들과 즐겨보시기 바란다 고 말했다.
한편, 구는 20일에는 간석동 래미안자이아파트에서 인천시와 함께 인천시립교향악단이 공연하는 아파트로 찾아가는 작은 음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임영화 기자 lyh8480@hanmail.net

[ⓒ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