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훈 의원, "국민연금 한국콜마 주식 매각 검토해야.."

정치 / 김봉화 기자 / 2019-08-10 17:54:57
  • 카카오톡 보내기
-사회책임 외면한 기업 주가, 국민 돈으로 부양해선 곤란-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김종훈 자유한국당 의원은 10일 "국민들 사이에서 한국콜마 제품에 대한 불매운동이 확산하고 있는 만큼 국민연금은 한국콜마 주식을 매각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의원은 "그 이유는 첫째, 지난 7일 한국콜마 월례조회에서 윤동한 회장이 직접 골라 직원들에게 억지로 보게 했다는 동영상의 내용이 매우 비상식적이고 친아베적인 내용을 담고 있는 점"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둘째, 동영상을 노동자들에게 강제로 보게 한 것이 전형적인 노동자 인권유린이라는 점, 셋째, 동영상 사건 이후 발표된 회사의 입장문도 사과라기보다 변명에 가깝다는 점 때문"이라고 밝히며 국민들은 지금 한국콜마의 행태에 대해 크게 분노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의원은 "한국콜마는 스스로 인정했듯이 사회적으로 큰 물의를 일으켰고 기업이 일으킨 사회적 물의는 국민연금의 기금운용 정책에도 마땅히 반영되어야 한다"고 밝히며 "현행 국민연금법 제 102조 4항은 국민연금기금의 책임투자 원칙을 규정하고 있기에 이에 따르면 국민연금은 기금의 공공성을 강화하는 차원에서 투자를 할 때 환경, 사회, 지배구조 등의 요소를 고려할 수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국민연금법 제 102조 4항의 취지에 따르는 차원에서 국민연금은 한국콜마에 대해 주주권 행사에 나서야 하며 2019년 1사분기말 기준으로 국민연금은 한국콜마 홀딩스(한국콜마의 모회사) 주식 6.22%와 한국콜마 주식 12.67%를 보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국민연금은 이른바 오너 리스크로 국민연금기금과 소액주주들에게 큰 피해를 준 한국콜마 윤동한 회장에 대해 피해 배상 방안과 이후 대책을 요구해야 하며 나아가 국민연금은 한국콜마 홀딩스와 한국콜마의 주식 매각도 적극적으로 검토해야 한다"고 거듭 요구했다.

 

김종훈 의원은 "한국콜마가 보여준 행태는 사회책임에 반하는 것"이라고 전제하면서 "국민연금은 사회책임투자 원칙에 따라 한국콜마에 대해 필요한 조치를 해야 하며, 사회책임을 외면하는 기업 주가를 국민의 돈으로 부양하는 것은 이치에 맞지 않다는 점에 비추어, 한국콜마와 한국콜마 홀딩스 주식의 매각도 적극적으로 검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내외신문 / 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 특종에 강한 내외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