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오하영, 7월 첫 단독 생일 팬미팅 'HABBANGROUNDS' 개최..."직접 기획 참여한 게임 콘셉트"

스포츠∙연예 / 최동민 기자 / 2019-07-03 14:25:40
  • 카카오톡 보내기

[내외신문]최동민 기자= 걸그룹 에이핑크의 멤버 오하영이 첫 단독 생일 팬미팅을 개최한다.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오늘(3일) 낮 12시 공식 SNS 채널 및 펜카페에 에이핑크 오하영의 생일 팬미팅 'HABBANGROUNDS(하빵그라운즈)' 관련 공지를 게재했다.

공개된 정보에 따르면, 오하영은 오는 20일 오후 6시 서울 올림픽홀 뮤즈라이브에서 생일 팬미팅을 개최해 팬들과 만난다. 이번 이벤트는 오하영의 첫 단독 팬미팅이자 생일을 기념하는 자리로 의미가 깊다.

티켓 판매는 팬클럽 한정 선예매로 오는 10일 오후 8시 진행될 예정이다. 아티스트와 더욱 긴밀히 소통할 수 있는 기회인 만큼, 벌써부터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어 팬미팅 티켓을 두고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소속사 측은 "오하영의 뜻에 따라 팬미팅을 게임을 콘셉트로 특별하게 꾸몄다. 타이틀과 포스터를 비롯해 팬미팅 내용도 여러 게임들을 모티브로 팬들과 같이 할 수 있는 코너를 마련했다"며, "오하영이 팬들을 위해 기획과 준비 과정에 직접 참여하고 있으니 많은 사랑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앞서 에이핑크는 손나은을 시작으로, 박초롱, 김남주까지 멤버 각자의 개성을 담아낸 생일 팬미팅을 펼쳐 뜨거운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오하영은 청순한 미모와 함께 평소 수준급 게임 실력을 자랑하는 멤버로, 과거 SBS '게임쇼 유희낙락'의 MC를 맡아 진행하고, 다수의 게임 광고 모델로 발탁되는 등 연예계 '게임 여신'으로 매력을 뽐낸 바 있다. 이에 오하영이 이번 팬미팅에서 자신만의 어떤 색다른 모습을 선보일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오하영은 웹드라마 ‘사랑, 기억에 머물다’의 주연으로 배우 변신에 성공하고, 최근 MBC ‘호구의 연애’ 출연하는 등 가수 활동을 비롯해 연기, 예능 등 다채로운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다.

 

 

내외신문 / 최동민 기자 cdm5760@gmail.com 

[ⓒ 특종에 강한 내외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