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반기 FTA활용 중소기업 수출 2,500개사 지원

경제 / 박남수 기자 / 2019-07-05 00:45:24
  • 카카오톡 보내기
FTA 전문인력 연간 1만명 양성

[내외신문=박남수 기자]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7월 4일 서울 코엑스에서 정부의 수출총력 대응체계 점검의 일환으로 전국 자유무역협정(이하 ‘FTA’)활용 지원기관장 약 20명이 참석한 가운데「FTA활용 지원기관* 간담회」를 개최하여 FTA를 활용**한 수출활력 제고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산업부는 하반기에 중소기업 2,500개사에 대해 FTA활용을 통한 수출을 지원하기 위해 맞춤형 컨설팅 및 FTA전문인력 양성, 원산지관리시스템 보급, 해외FTA활용지원센터 추가 개소 등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새로운 기업들이 수출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수출 초보기업* 우선지원, 지역 컨설턴트별 영세기업 전담지원**, 지역별 취약업종 지정 운영 등을 통해 취약기업을 중심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중소기업이 FTA활용 전담인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FTA실무 관련 재직자 전문교육과 원산지관리사 양성과정 등을 통해 연간 1만명의 전문인력 양성을 지원할 계획이다.


소기업용 “간편형 원산지관리시스템(FTA-KOREA)*" 보급, 대한상의-원산지관리시스템간 시스템 연계 등 중소기업의 원산지 관리를 적극 지원한다.


금년 연말까지 “원산지관리시스템(FTA-KOREA)”을 대한상의의 온라인 “원산지증명 발급 시스템”과 연계*시켜 원산지관리시스템을 통해서도 원산지증명서를 직접 발급받을 수 있도록 함으로써 기업부담을 크게 줄여 줄 계획이다.

 
정부의 신남방정책에 부응하여 ‘19.6월 필리핀(마닐라) 센터를 개소한 데 이어, 9월중 인도 첸나이에 해외FTA활용지원센터*를 추가 개소할 계획이다.


해외센터는 우리 진출기업 및 현지 바이어를 대상으로 FTA 홍보 및 활용상담과 통관 등을 지원함으로써 FTA를 활용한 수출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상반기 실적 점검 결과, 「FTA활용 지원사업」은 90%이상이 영세·중소기업 중심으로 지원되고 있고, 수출 초보기업도 9%수준 지원하는 등 취약기업 수출역량 제고에 기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간담회를 주재한 산업통상자원부 박태성 무역투자실장은 “현재 수출활력 제고를 위해 범정부적인 비상한 노력이 요구되는 때인 만큼,


FTA활용 지원기관」이 중심이 되어 기업현장의 수출애로를 적극 해결함으로써 중소기업의 FTA체결국에 대한 수출활력을 불어 넣는데 앞장 서 줄 것”을 당부하였다. 


또한, “아직도「FTA 콜센터(☎1380)*」제도를 모르는 기업들이 있다고 지적하고, FTA활용 애로기업들이 실질적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상시 홍보를 펼쳐줄 것”을 주문하였다.

 

내외신문 / 박남수 기자 koreapress1@naver.com 

[ⓒ 특종에 강한 내외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