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여고, ‘대한민국 100년, 평화를 말하다’

인천 / 조성화 기자 / 2019-07-19 00:13:05
  • 카카오톡 보내기
서해평화수역과 DMZ를 품에 안은 ‘살아있는 박물관 강화’에서 남????북 평화와 번영 꽃피울 것
강화를 비롯 인천의 지정학적 장점 살린 교육 통해 ‘삶의 힘이 자라는 우리인천교육’ 펼쳐, 인천 청소년들을 평화????공존의 가치 알고 실천역량 가진 동아시아 미래 인재로 육성할 것

▲ 강화여고_평화학술제
▲ 강화여고_평화학술제

 

[내외신문]조성화 기자=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18() 강화여고 갑비랑관에서 대한민국 100, 평화를 말하다란 제목으로 주제중심 교육과정 발표회인 평화 학술제를 개최하였다. 

 

인천시교육청에 관계자에 따르면 강화여고는 올 3월부터 각 학년과 교과에서 꾸준히 진행해온 <빛깔 있는 주제 중심 교육과정, 평화>의 화룡점정(畵龍點睛) 격인 평화 학술제를 공개하며 한 학기 마무리를 한다.”고 전했다.

 

분단의 아픔이 공존하는 강화에서 평화·공존 교육의 첫발을 내딛어 그 상처를 치유해 희망을 일구려는 다양한 교육활동이 지난 한 학기 강화여고 교육과정에 오롯이 담겼다.

 

도성훈 교육감은 학교 안팎에서 쉽게 자주 평화에 대해 말하고, 실천하며 세계시민들과 연대할 줄 알게 될 때 진정한 평화와 공존이 실현되는 것이라며 학생들이 학교에서 평화감수성과 평화역량을 바탕으로 각자의 소질과 적성을 발굴하고 연마해 다가올 동아시아 시대 한????????일 힘의 대전환에 담대히 맞서는 사람으로 자라길 기대한다며 학술제의 의미를 두었다.

 

내외신문 / 조성화 기자 cho6125@naver.com 

[ⓒ 특종에 강한 내외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